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45,400여명에 소프트웨어교육 제공”… 더 많은 기회 위한 재능나눔 ‘활발'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소프트웨어 교육 발전 유공 과기부 장관표창 수상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이원경기자 기사승인20-12-14 10:42 조회2,569댓글0

뉴스 본문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한국과학창의재단 2020 소프트웨어 교육 발전 유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해당 표창은 초ž중등 소프트웨어 교육, 인력양성, 저변확대 등 소프트웨어 교육발전에 이바지한 공적이 뚜렷한 개인 및 단체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4차 산업혁명시대 인재육성과 양질의 소프트웨어 및 인공지능(AI) 교육기회 제공 등 업계를 선도하는 기술과 전문 인력을 활용해 소프트웨어 교육 생태계 조성과 교육 격차 해소 및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올해 수상자로 선정됐다.



먼저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그동안 JA코리아, 드림투게더, 미담장학회, 사피엔스4.0, 코드클럽 등 비영리단체와 함께 총 45,400여명에게 소프트웨어 및 AI 교육의 기회를 제공해왔다. 특히 상대적으로 소프트웨어 교육을 접할 기회가 부족한 장애학생 등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디지털 리터러시(Digital Literacy)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장애유형별로 개발해 운영했으며, 현재까지 총 1,100여명의 장애청소년들이 소프트웨어 기초지식을 함양하고 관련 분야 적성과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더불어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STEAM(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Arts, Mathematics) 분야 전문 인력 육성에도 기여하고자 다양한 진로탐색 및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기술 자격증을 다수 보유한 자사의 전문 인력을 활용, IT업계로의 진출을 고민하는 여대생 및 여고생, 장애학생들을 대상으로 마이크로소프트 임직원이 직접 멘토가 되어 소프트웨어 교육을 제공하는 IT진로 캠프도 진행했다.



또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국립특수교육원 등 교육기관과는 협업을 통해 양질의 소프트웨어 교육을 위한 커리큘럼과 함께 다양한 눈높이에 맞는 교재도 발간했다. 나아가 500여명의 소프트웨어 교육 봉사단을 현장에 투입하고 2,600명의 교원 및 기관 교사를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교육연수도 수행해 더 많은 학생들이 소프트웨어 교육을 받을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왔다.


마이크로소프트 배진희 필란트로피 아태지역 총괄은 “이번 표창을 계기로 앞으로도 누구나 쉽게 소프트웨어 및 AI 교육을 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소프트웨어 교육 저변 확대와 디지털 격차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라며, “마이크로소프트는 국내 디지털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자사의 기술과 전문인력을 활용해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발굴, 운영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추천 0 비추천 0

댓글(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