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넷기어, 뮤럴 캔버스와 함께하는 온라인 도슨트 프로그램 '명화 이야기' 공개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이원경기자 기사승인20-09-17 09:52 조회7,206댓글0

뉴스 본문

넷기어코리아(지사장 김진겸, 이하 넷기어)가 뮤럴 캔버스를 활용한 <명화 이야기> 온라인 강좌 서비스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제공한다.  뮤럴의 <명화 이야기>는 뮤럴 캔버스에서 감상 가능한 유명 작품과 작가들의 이야기를 도슨트들이 직접 설명해주는 온라인 영상 강좌 형식으로 제작된다. 17일 공개된 툴루즈 로트렉편을 시작으로 격주마다 새로운 강좌를 게재할 예정이다. 또한 모든 사람들이 제한없이 감상할 수 있도록 넷기어 공식 블로그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김희준 넷기어코리아 마케팅 이사는 “뮤럴이 3만여점이 넘는 방대한 양의 명화 콘텐츠를 제공하다 보니 오히려 어떻게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는 고객들의 의견이 있었다”며 “뮤럴 캔버스가 가진 풍부한 콘텐츠를 소개하는 기회의 장을 마련함과 동시에 많은 분들이 명화나 작가에 얽힌 이야기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넷기어는 지난 9월 초 1호 뮤럴 공식 도슨트로 선정된 한이준 도슨트와 함께 첫 촬영을 진행했다. 1편 <툴루즈 로트렉> 편을 시작으로, 고흐와 모네에 관한 강좌까지 촬영을 마쳤다. 넷기어는 한이준 도슨트를 시작으로 현재 활동 중인 여러 도슨트를 초대하여 매달 새로운 명화 콘텐츠 영상을 제작할 예정이다.



한이준 도슨트는 “뮤럴 캔버스는 작가마다 갖고 있는 특유의 섬세한 표현법이나 붓터치감이 살아 있어 여타 미디어아트전이나 레플리카본을 접할 때 느껴지는 표현의 한계가 느껴지지 않아 새로웠다”며 “그 덕분에 방 안에서 세계 미술관 투어를 하는 느낌이라 막혀버린 아트투어에 대한 아쉬움을 달랠 수 있었고, 이를 더 많은 분들과 공유하고 싶어 넷기어의 <명화 이야기>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한편 넷기어는 추석을 앞두고 오는 21일까지 뮤럴 캔버스 할인 및 사은품을 증정하는 추석 맞이 사은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추천 0 비추천 0

댓글(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