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완벽한 스포츠 활동을 위한 완전 무선 이어폰 ‘베오플레이 E8 스포츠’ 출시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문태환기자 작성일시20-08-03 11:54 기사승인20-08-03 12:00 조회1,846댓글0

뉴스 본문

세계적인 홈 엔터테인먼트 브랜드 뱅앤올룹슨(Bang&Olufsen, B&O)이 스포츠용 완전 무선 이어폰 ‘베오플레이 E8 스포츠(Beoplay E8 Sport)’를 출시했다. 신제품은 스포츠 활동에 최적화된 사운드 튜닝에 방진·방수의 내구성을 갖췄으며, 뛰어난 착용성과 긴 배터리 수명이 특징이다. 



베오플레이 E8 스포츠는 세밀하고 정교한 밸런스 튜닝으로 운동 패턴과 날씨 조건에 구애받지 않고 탁월한 음악을 즐길 수 있다. 수심 1m에서 30분간 견딜 수 있는 IP57 등급의 방진·방수 기능을 갖췄으며, 각 피스에 5.7mm 다이나믹 드라이버를 내장해 무선의 환경에서도 청명한 음질을 자랑한다. 또한 뱅앤올룹슨 어플리케이션(Bang & Olufsen App)의 ‘베오소닉(Beosonic)’ 기능으로 ‘스포츠’ 모드를 비롯한 5개의 프리셋 EQ를 제공해 취향에 맞는 사운드를 쉽게 설정할 수 있다. 이어버드에는 4개의 내장 마이크가 탑재돼 선명한 통화 품질을 제공하며, 사용자 안전을 고려해 음악을 들으면서 외부 소리를 들을 수 있는 ‘트랜스퍼런시 모드(Transparency Mode)’를 지원한다.  


뱅앤올룹슨만의 감각적인 디자인도 돋보인다. 이어버드는 기존 디자인과 달리 질감을 살린 실리콘을 활용해 입체감을 살리는 동시에 손에서 미끄러지는 것을 방지했다. 또한 확대한 로고 디자인으로 더 날렵하고, 세련된 느낌을 준다. 충전 케이스도 실리콘으로 표면을 감싸 안정감 있는 그립감을 주고, 빗물이나 땀으로 인한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게 했다. 이어버드의 무게는 한쪽당 6.4g이며, 충전 케이스는 55g으로 슬림하고 가벼워 불편함 없이 휴대할 수 있다. (*충전 케이스 무게는 이어버드 미포함 기준)



베오플레이 E8 스포츠는 운동 목표에 집중할 수 있도록 편안한 착용감과 긴 배터리 수명을 제공한다. 이어버드는 3D 모델링과 소비자 테스트를 통해 인체의 다양한 귀 모양·크기에 더 잘 맞도록 설계했고, 움직임이 심한 운동 중에도 탈락 없이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이즈의 실리콘 이어팁, 이어핀, 컴플라이 팁을 제공한다. 배터리는 한 번에 7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며, 배터리가 내장된 케이스를 통한 추가 충전으로 최대 30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블루투스 5.1 및 AAC, aptX 코덱을 지원해 무선 연결 환경에서도 고음질의 사운드를 구현하며, 이어폰의 터치 인터페이스를 통해 음악 감상과 트랙변경, 통화, 음성 인식 서비스 등 모든 기능을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다. 베오플레이 E8 스포츠의 정규 컬러는 블랙(Black)과 옥시즌 블루(Oxygen Blue)가 있으며, 가격은 45만 원이다. 뱅앤올룹슨 압구정 플래그십 스토어(02-518-1380) 등 B&O 공식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베오플레이 E8 스포츠는 스위스 러닝화 브랜드 ‘온(On)’과의 협업을 통해 출시된 ‘베오플레이 E8 스포츠 On 에디션(Beopaly E8 Sport On Edition)’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 어두운 회색에 실리콘 이어핀과 이어팁만 연두색 컬러로 포인트를 줘 경쾌한 느낌을 더했다. 충전 케이스에는 On의 아이코닉한 구름 패턴이 새겨졌다. 컬러는 리프 그린(Leaf Green) 한 가지이며, 가격은 45만 원이다. 뱅앤올룹슨 압구정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한 공식 오프라인 매장에서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추천 0 비추천 0

댓글(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