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게임 상황, 스크린 넘어 PC 시스템 조명으로 알려! 커세어, 유비소프트와 콜라보 ‘톰클랜시 디비전2’ 게임상황을 조명효과로!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양효정기자 작성일시19-01-30 09:28 기사승인19-01-30 10:00 조회571댓글0

뉴스 본문

고품질 메모리 고성능 게이밍기어 및 PC 부품의 세계적인 선도기업인 커세어는 비디오 게임 퍼블리셔인 유비소프트(Ubisoft), 개발사인 매시브 엔터테인먼트(Massive Entertainment)와의 콜라보를 통해 ‘톰 클랜시의 더 디비전2(Tom Clancy’s The Division® 2)’의 시스템 전반에 다이내믹한 조명효과를 통합한다고 발표했다. 



‘톰 클랜시의 더 디비전2’는 2016년 큰 인기를 끌었던 오픈월드 온라인 슈팅 RPG 장르 게임인 ‘톰 클랜시의 더 디비전’ 후속작이다. 커세어 iCUE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여 PC 게이머들은 게이밍 경험을 한층 업그레이드 하고, 호환 가능한 모든 커세어 부품 및 주변기기 전반에 걸친 실시간 조명 효과로 게임에 완전히 몰입할 수 있다.  


‘톰 클랜시의 더 디비전2’는 뉴욕에서 발생한 치명적인 바이러스가 7개월만에 미국의 수도인 워싱턴 D.C.로 옮겨가 비밀 조직 '더 디비전' 요원들이 붕괴된 수도를 지키기 위해 다시 나선다는 내용을 담고있다. 바이러스와 폭풍, 홍수로 혼돈에 빠진 도시 속 파괴된 유적지나 랜드마크에 이르기까지 플레이어들은 역동적인 오픈 월드에서 다양한 환경과 생물체들을 맞닥뜨리게 된다. 게임 플레이어들은 베테랑 디비전 요원이 되어 워싱턴 D.C.를 점령하려는 적군에 맞서는 시나리오다. 


이미 올 초 ‘파크라이5(Far Cry 5®)’에서 iCUE 조명 통합을 시도한 커세어와 유비소프트는 ‘톰 클랜시 더 디비전2’을 통해 전례없는 수준으로 몰입감을 제공한다. 단순히 게임 화면에 그치지 않고 ‘톰클랜시 디비전2’을 할 때 PC 전체에 다이나믹한 액션효과가 나타나도록 커세어 iCUE 의 조명효과 에 동기화 기능을 한 단계 진화해 선보인 것. 사용자 시스템의 조명이 즉각적인 피드백을 제공, 게임플레이에 영향을 미치고 게임 세계에 한층 더 몰입할 수 있다. 주변의 적이 사용자를 포착하면 빨간 불빛이, 인근이 화염에 노출되었을 때는 오렌지색 불빛이 깜빡이며 날씨, 시간에 따라 실시간으로 조명색이 바뀐다. 



이에 대해 커세어의 설립자이자 CEO 인 앤디폴(Andy Paul)은 "커세어 iCUE 조명 통합은 사용자들에게 놀라운 수준의 몰입감과 함께 자신이 좋아하는 게임을 할 때 아주 독특한 경험을 제공한다”며 “올초 자사가 이 기능을 처음 선보였을 때 유비소프트는 훌륭한 파트너가 되어 주었고, ‘톰 클랜시 더 디비전2’에 이르기까지 계속해서 iCUE 를 확장 지원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유비소프트의 저희 팀은 PC게임의 오랜 팬으로 ‘톰 클랜시의 더 디비전 2’를 개발해 PC 게이머들에게 최고의 경험을 선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흐뭇하다”며 “’톰 클랜시의 더 디비전2 ‘의 플레이어들은 붕괴된 워싱턴 D.C.에 실제로 자신이 존재하는 듯한 느낌을 받을 것이며 커세어와 제휴하여 해당 RGB 제품을 통해 플레이어의 경험을 화면 밖으로 확장해 생생한 느낌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고 유비소프트 스튜디오의 스튜디오인 매시브 엔터테인먼트 매니징 디렉터인 데이비드 폴펠트(David Polfeldt)가 전했다. 


커세어 iCUE 소프트웨어는 DRAM, 쿨링팬에서 키보드, 마우스에 이르기까지 단일 인터페이스를 통해 호환가능한 모든 커세어 RGB 제품에 연결, 동기화 할 수 있어 시스템 전반에 뛰어난 조명 패턴과 조명 효과를 제공한다. 또한 정확한 시스템 모니터링으로 PC의 성능과 쿨링 상태도 한눈에 알 수 있다. 톰 클랜시 더 디비전2와 커세어 iCUE 조명 콜라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2019년 초 발표될 예정이며 톰 클랜시 더 디비전2는 2019년 3월 15일 전세계에 출시될 예정이다. 

추천 0 비추천 0

댓글(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