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블루투스 LE 및 와이파이 기능을 갖춘 실내공기 오염도를 측정하는 스마트 공기질 모니터링 솔루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양효정기자 작성일시19-01-21 10:11 기사승인19-01-21 10:30 조회1,447댓글0

뉴스 본문

솔루엠의 ‘키코 에어’ 센서 기반 모니터링 기기는 노르딕의 nRF52832 SoC의 무선 연결을 이용해 실내의 공기, 습도, 온도 데이터를 사용자의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으로 전송할 수 있다. 


초저전력 무선 솔루션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기업인 노르딕 세미컨덕터(Nordic Semiconductor, 한국지사장: 최수철)는 국내 전자기기 전문기업인 ㈜솔루엠(SoluM, 대표 전성호)이 자사의 블루투스 LE(Bluetooth® Low Energy) 및 와이파이 기반의 스마트 공기질 측정기인 ‘키코 에어(Keyco Air)’의 블루투스 LE 무선 연결을 위해 노르딕의 nRF52832 SoC(system-on-Chip)를 채택했다고 밝혔다.



AC 전기 콘센트에 꽂아 바로 사용할 수 있는 키코 에어는 내장된 여러 센서를 이용해 휘발성유기화합물(TVOC), 습도, 온도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예를 들어, 화재나 히터의 결함으로 인한 급격한 온도 변화나 유해한 실내 공기 오염 상태를 감지할 수 있다. 또한 노르딕 SoC가 제공하는 블루투스 LE 무선 연결을 이용해 공기오염의 특정 범주 및 상태, 심각도로 세분화된 집안의 공기질에 대한 알람을 사용자의 스마트폰으로 전송할 수 있다. 또한 기기 자체에 내장된 컬러 LED(매우 나쁨- 적색 LED 깜빡임, 나쁨- 적색, 보통- 보라색, 좋음- 청색)를 통해서도 실내 공기질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이 스마트 공기질 모니터링 기기는 설치 및 구성이 완료되면, 노르딕 SoC가 제공하는 적은 대기시간(Low Latency)의 블루투스 LE 무선 연결을 이용해 사용자의 블루투스 4.0 이상 스마트폰이나 태블릿과 페어링이 가능하다. iOS 및 안드로이드 ‘솔루엠 키코’ 앱을 통해 사용자는 실내 공기질과 함께 다른 환경 조건과 관련한 다양한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다. 와이파이를 연결하면 장치가 블루투스 LE 범위를 벗어나는 경우에도 스마트폰과 연결이 가능하다. 


노르딕의 nRF52832 SoC는 블루투스 LE 및 2.4GHz 초저전력 무선 애플리케이션에 이상적인 강력한 멀티 프로토콜 SoC이다. nRF52832는 64MHz, 32bit Arm® Cortex™ M4F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2.4GHz 멀티 프로토콜 무선(블루투스 5, ANT™, 독자적인 2.4GHz RF 소프트웨어 지원)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96dBm의 RX 수신감도와 512kB 플래시 메모리 및 64kB RAM을 지원한다. 


이 SoC는 첨단 블루투스 LE 애플리케이션을 구현할 수 있는 블루투스 5 인증 RF 소프트웨어 프로토콜 스택인 노르딕의 S132 SoftDevice와 함께 제공된다. S132 SoftDevice는 Central, Peripheral, Broadcaster, Observer 등의 블루투스 LE 스택을 갖추고 있으며, 최대 20개의 연결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다. 노르딕의 독보적인 소프트웨어 아키텍처는 RF 프로토콜 소프트웨어와 개발자의 애플리케이션 코드를 명확하게 분리함으로써 제품 개발을 용이하게 해준다. 


솔루엠의 김남민 매니저는 “우리가 노르딕의 nRF52832 SoC를 채택한 것은 사용하기 쉽고, 편리한 개발 툴이 지원되는데다, 최적의 저전력 블루투스 LE 무선 연결을 구현할 수 있는 솔루션이기 때문이다.”고 밝혔다.

추천 0 비추천 0

댓글(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