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엔비디아,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에 HPC 및 AI 연구를 위한 GPU 및 기술적 지원 제공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양효정기자 작성일시17-12-07 13:02 기사승인17-12-07 13:30 조회575댓글0

뉴스 본문

엔비디아,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의 기상 과학분야 연구 위해 GPU 및 기술적 지원 제공

KISTI의 HPC, AI기술 기반 기후 예측 및 기상 과학분야에서 GPU의 잠재력을 증명한 점 인정받아


AI 컴퓨팅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기업 엔비디아가 고성능컴퓨팅(HPC) 및 인공지능(AI) 연구 분야에서 탁월한 기술적 성과를 증명한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에 엔비디아의 GPU를 테스트할 수 있도록 무상 제공하고 V100 등 엔비디아의 최신 기술에 대한 원격 지원을 제공한다.


엔비디아는 양측이 진행해온 업무 협력 관계 및 미국 국립대기과학연구소(NCAR)와 KISTI 간의 협업 프로젝트를 검토한 결과, HPC 및 AI 연구 분야에서 KISTI가 보여준 업적을 높이 평가해 향후 연구 활동을 지원하게 됐다고 그 배경을 밝혔다. 특히, KISTI가 기상(weather) 및 기후(climate) 예측 연구 분야에서 HPC 및 AI의 활용을 선도하고 기후변화로 인한 극한기상(extreme weather)에 대처하기 위한 고성능·고확장성  모델의 개발 과정에서 GPU의 잠재력을 증명해낸 점을 높이 평가했다. 


1999년 GPU를 발명한 엔비디아는 PC게임의 눈부신 발전과 함께 컴퓨터 그래픽의 개념을 재정의했으며, 병렬 컴퓨팅이라는 혁명적인 컴퓨팅 기법을 소개했다. 최근 GPU를 기반으로 한 딥 러닝 기술이 AI를 발전시키며 GPU는 슈퍼컴퓨터, 로봇 및 자율주행차량의 핵심 기술로 부상하고 있다. 엔비디아는 병렬 컴퓨팅이 HPC의 성능, 에너지 효율성 및 비용 효과성에 획기적인 발전을 가져올 수 있다고 전망하고 있으며, 다양한 연구 기관과의 협업을 진행해왔다. 


엔비디아가 주목한 KISTI의 두 가지 성과는 GPU 기반 시스템 아키텍처를 실생활에 적극 활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준 점과 지구 시스템의 시뮬레이션에 GPU 기반 시스템을 적용하여 GPU 최적화 기술의 우수성을 보여준 점이다. 엔비디아가 KISTI에 제공하는 연구 지원 사항은 다음과 같다.


•2017년 10월 24일, 전세계에 HPC 및 AI 분야에서 KISTI의 우수성을 보여주는 연구 성과 발표: HPC와 AI 클라우드 기술을 바탕으로 한 KISTI의 획기적인 태풍 및 호우 예측 시스템 

•KISTI측에 4만 달러 상당의 P100 GPU 4대 무상 제공

•성능 테스트를 위해 엔비디아 본사에 위치한 V100 등 최신 GPU 기술에 대한 원격 접근 제공

•차세대 엔비디아 GPU(V100 후속) 및 CUDA 소프트웨어 환경에 대한 사전 접근 제공

•엔비디아 개발자 기술 그룹의 애플리케이션 엔지니어링 기술 지원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구현, GPU 클러스터 활용, 버그 수정 등 다양한 기술 지원 제공


엔비디아는 KISTI와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기상 및 기후 예측 연구 분야에서의 GPU 기반 솔루션 활용 잠재력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추천 0 비추천 0

comment(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