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플레로게임즈, 연애 스타일링 게임 <유나의 옷장 for kakao> 흥행 청신호…디자이너 콘텐츠 ‘인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아이콘
  • 아이콘
김지은기자 작성일시17-10-23 14:35 기사승인17-10-23 15:00 조회641댓글0

뉴스 본문

19일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통해 정식 서비스 시작

출시 당일 시범 테스트 기록 돌파…심사 등록 의상만 9천 건, 판매 의상은 3만 건 넘어



여성향 게임의 명가 ㈜플레로게임즈(대표 이호대)의 연애 스타일링 게임 <유나의 옷장 for kakao>(이하 유나의 옷장)이 핵심 콘텐츠 ‘디자이너’의 인기에 힘입어 기분 좋은 출발을 보이고 있다.


<유나의 옷장>의 ‘디자이너’는 이용자들이 직접 의상을 제작하고 판매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자신만의 개성을 직접 의상에 녹여낼 수 있고, 콘텐츠 개발자가 되어 능동적으로 게임에 참여할 수 있다는 점 에서 출시 전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게임이 처음 공개된 시범 테스트 당시에만 1,800건이 넘는 의상이 등록되어 <유나의 옷장>을 대표하는 핵심 콘텐츠로 급부상한 바 있으며, 출시 이후에는 게임을 양대 마켓 인기 10위권 내에 안착 시키는 데 1등 공신의 역할을 하고 있다.


플레로게임즈는 “의상 제작이 단시간에 이루어지지 않는 작업임에도 불구하고 출시 첫날부터 고퀄리티의 의상들이 쏟아지고 있다”며, “정식 출시 이후 게임을 접한 분들까지 참여하기 시작해 심사 요청 건수는 나날이 증가 추세다”라고 말했다. 실제 마켓에 출시되고 채 하루도 지나지 않은 시점에 이미 시범 테스트 기록(1,800건)을 가뿐히 넘어 섰고, 23일 오전 9시를 기준으로 심사 등록 의상만 9천 건을 돌파했다.


이용자들의 제작 열정뿐 아니라 높은 수요도 ‘디자이너’ 인기 견인에 큰 몫을 하고 있다. 현재까지 판매된 디자이너 의상 수는 3만 건을 상회하고, 이 중 상당 수가 게임 캐시인 ‘쥬얼’로 판매되는 작품이었다. 제작자가 판매 수량을 조정할 수 있기 때문에 이용자들 사이에서 ‘디자이너 의상 = 한정판’이라는 인식이 생겨 났으며, 인기 디자이너의 경우 방명록에 재입고 및 특정 스타일의 의상 제작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플레로게임즈 강일모 이사는 “저희가 기대했던 것 이상의 수준 높은 의상들이 <유나의 옷장>에 가득 채워지고 있어 얼떨떨하면서도 기쁜 마음을 감출 수 없다”며, “무한한 애정과 폭발적인 반응을 보여주신 이용자분들께 감사드리며, 안정적인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유나의 옷장>은 순정만화를 연상케하는 애틋하고 두근거리는 연애 스토리를 바탕으로 코디 결과와 선택지에 따라 각기 다른 방향으로 이야기가 전개되는 연애 스타일링 게임이다. 주인공 유나의 중학교 시기부터 진행되는 ‘스토리 모드’를 비롯해 이용자가 직접 옷을 제작하는 ‘디자이너’, 스타일링 PVP ‘코디 대결’, 최고의 코디를 선발하는 ‘코스튬 파티’ 등 다채로운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게임은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 0 비추천 0

comment(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