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리뷰카테고리

게이밍! 일반사용자들을 위한 "X" 펜타그래프 키보드, 웨이코스 씽크웨이 P304 X MACRO

양효정기자

조회10,125회 댓글2건 작성일시 기사승인

체리 스위치를 기준으로 오테뮤 등 저렴한 보급형 기계식 축이 물밀듯이 출시가 되면서 예전 초기 기본 키보드였던 "펜타그래프"가 잊혀지고 있다.  펜타그래프 타입의 경우 아직 노트북에서 꾸준하게 사용이 되고 있는데 그 이유는 1차적으로 저렴한 가격이라는 점도 있지만 두번째로는 물리적인 높이를 낮게 만들 수 있기 일반적인 컴퓨터에 사용되는 키보드도 키보드이지만 노트북 등 얇은 두께를 필요로 하는 노트북에서는 꼭 사용되고 있으며 이 또한 꾸준하게 발전을 하고 있다. 
 

오늘 소개할 제품은 바로 이 "X 형 펜타그래프 방식"의 웨이코스 P304 X MACRON 키보드 이다.  과연 이 제품이 어떤 퀄러티를 가지고 만들어 졌는지 천천히 살펴보도록 하자. 


웨이코스, 씽크웨어 P304 X MACRO 




이 키보드의 기본적인 외형은 우리가 자주 익숙하게 봐왔던 104 키보드와 흡사하며 키의 누름 방식 느낌 그리고 전체적인 키캡들의 위치는 상당히 익숙한 제품이다. 




키보드의 케이블은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러버타입으로 고무 재질이며 웨이코스가 밀고 있는 색상 배열은 "검은색 + 노랑색" 으로 전체적인 느낌은 나쁘지 않았다. 





키보드의 배열을 유심히 보다보면 가장 특이한 장점은 바로 엔터키이다.  엔터키가 예전 10여 년 전에 사용하고 있는 "ㄴ" 형으로 만들어져 많은 엔터키를 눌러야 하는 혹은 익숙한 엔터키가 필요로 한 분들이라면 상당히 편리하다.  그리고 키캡의 인쇄도 키캡 상단의 전체 면적에 크게 인쇄하기 보다라는 하단에 작은 폰트로 인쇄를 해서 보다 미려한 느낌을 준다. 





키보드의 바닥면은 앞서 간단하게 설명을 했듯이 투톤으로 노랑색 플라스틱으로 사출되어 만들어 졌다.  타이핑시 밀림을 방지하기 위한 4개의 고무 받침이 눈에 들어온다. 




키보드의 높, 낮이를 조절할 수 있는 키보드 피트의 경우는 한 가지 단계로 조정이 가능하며 이 역시도 고무 받침으로 마무리를 해두어 타이핑시 키보드의 밀림 현상을 최소화 하였다. 




컴퓨터 위치에 따라 연결되는 USB 배선을 깔끔하게 정리해주기 위해 총 3군데의 흠을 만들어 두어 책상 위를 깔금하게 정리할 수 있도록 3 웨이 방식의 케이블 가이드가 적용되었다. 



이 제품을 측면으로 보게 되면 일자형에 가까운 형식인데 최근 유행하고 있는 스텝스 컬쳐 방식은 아니었다.  하지만 예전 1자형 키보드에 익숙했던 분들이라면 아주 편리하고 익숙하게 키보드를 사용할 수 있다. 





키보드의 펜타그래프 방식으로 타건 감을 중시하고 있는 요즘 기계식 키보드와는 달리 조용하며 정확하다.  특히나 조용한 키보드를 필요로 하는 분들이라면 추천할만 한데, 튀어오르는 반발력을 최대화 해주기 위해 "X" 형으로 디자인 된 것이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하는 듯한 착각을 줄 정도로 튀어오르는 반발력이 뛰어나다. 




사무 혹은 게이머들에게 반복된 키보드 타이핑을 한번에 처리해주는 매크로 기능은 이 키보드가 다양한 방식으로 지원한다.  F1~F4 키보드으는 퀵 매크로 영역으로 한번 저장을 해두게 되면 일련의 키보드 타이핑 동작을 한번 실행해준다. F5~F8 영역은 게임 중 연속 공격이나 이동 등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루프 매크로 영역이며,  F9~F12 영역은 오토 루프 즉, 사용자가 정지 명령을 내리기 전까지 무한으로 동일한 패턴의 키 스트로크를 연속으로 실행해 준다.   만약 특정한 키 패턴으로 무한 입력을 해야 하는 엑셀 작업이 많은 분들이라면 이 기능을 십분 활용하면 편리하게 활용이 가능하다. 


일반 사무 환경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웨이코스, 싱크웨이 P304 X 매크로 키보드 


최근 저렴한 기계식 키보드가 봇물을 이루면서 오히려 예전 "펜타그래프" 방식의 키보드는 갈 길을 잃은 형국이다.  기계식 키보드는 제조사들의 튜닝에 따라 여러 개의 축방식이 존재하고 이것에 따라 타건감, 소음 등이 확연히 달라지기 때문에 관심있는 분들이라면 자신의 사용 환경 혹은 취향에 맞게 구입이 가능하다.  하지만 이 것은 게임을 하는 혼자만의 공간에서 활용이 가능한 부분인데 여러 명이 공간을 공유해서 사용하고 있는 사무실에서는 기계식 키보드가 내는 소음은 다른 동료들에게 거부감을 주기 쉽다. 


하지만 이 키보드의 경우는 예전 펜타그래프 방식의 키보드의 장점을 그대로 현재의 시각에서 재해석한 제품으로 조용한 소음은 기본이며 타건감을 좋게 만들어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하는 듯한 느낌을 주게 X 형 펜타그래프로 디자인 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그리고 이 키보드는 키캡 뒤에 LED 가 적용되지 않은 제품인데 오히려 이 부분은 제품의 단가를 낮추며 사무실에서 보다 사용하기 편리함을 준다.  키캡 뒷면의 LED는 사실 사용하는 환경에 따라서 오히려 불편함을 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를 만회 하는 것은 편리한 설정을 일상 사무 영역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매크로" 기능이다.  이 키보드는 앞서 설명을 했듯이 3가지 서로 다른 매크로는 지원하면서 그 활용도가 상당히 높다.  이 매크로를 적극적으로 활용한다면 사무실에서 보다 편리하게 사용이 가능할 것이다. 


 

추천 0 비추천 0

SNS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메인 배너



댓글(2)